사무실 근처의 이웃집 화단에서 업어온 명주 달팽이

Posted by 낯선.공간
2016. 3. 24. 15:54
반응형

사무실 근처의 이웃집 화단에서 업어온 명주 달팽이

통화중에 벽을 타고 꾸물꾸물 기어가던 달팽이 세마리

얼룩덜룩한 녀석들이라

얼팽이 덜팽이 룩팽이라 이름 붙혔다.

금와보다 겁도 없다. 이녀석들. 용감하다.

니들 행운인줄 알어~ 비둘기 먹이 될뻔 한거 내가 구해온거샤~~~

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