511회 생활의달인 일본식 메밀국수 육소바 달인 정인 서촌 노부

Posted by 낯선.공간
2016. 9. 27. 18:05
반응형

2월1일 생활의달인 511회 일본식 메밀국수의 달인 정인씨의 메밀국수 가게는 서촌의 노부다

생활의달인 일본식 메밀국수 달인 정인씨 가게 노부의 주 메뉴는 육소바

직접 돼지비계에서 돼지기름을 내고 그 돼지기름에 돼지뼈를 튀겨 돼지육수를 만들고 

다시 그 돼지기름에 파향을 입혀 고명으로 얹고 청주에 돼지고기를 삶아 얇게 썰어 낸다

그런데 그 보다 더 정성이 들어가는 메밀면은 가녀린 여자의 몸으로 

정말 동작 하나 하나에 정성을 담아 반죽을 만든다

저렇게 만드는 과정을 본다면 혀에서 맛있다고 느껴지지 않더라도 

억지로라도 혀를 손가락으로 튕겨서라도 맛있다고 느껴줘야만 할 것 같은 의무감까지 느껴질 것 같다

달인이니 장인이니 하는 말은 정말 허투루 붙는 이름은 아닌 것 같다

그러고보면 생활의 달인이 벌써 511회인데..

1회에 2명씩의 달인이 소개된다면 최소 1000명의 달인이 소개되었을 텐데도 여전히 달인이 많이 나오는 게 신기하다

정인 (女 / 32세 / 7년)

<노부>


서울특별시 종로구 누하동 219-3

☎ 02-3210-4107 

달인의 이름의 인이 참을 인 이란다.

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